전문가칼럼전문가들이 이야기 하는 성공의 방법과 방향을 제시해 드립니다.

[맛집로드] ‘1시간 기다려도 먹고 말 거야’

다이어리알 추천 맛집로드 / 종로구 익선동 한옥마을

기사공유

골목 따라 촘촘한 서울맛


서울 지하철 종로 3가역 4번 출구를 빠져나와 길 하나 건너면 익선동 한옥마을이다. 지은 지 100년 가까이 된 한옥이 밀집된 곳으로 서울시는 재개발 대신 보존키로 하고 일대를 한옥마을로 지정했다. 덕분에 집값이 크게 오르면서 살림집 대부분이 특색있는 외식업소로 탈바꿈했다.


호젓했던 골목은 SNS로 입소문을 탄 뒤 주말마다 지나다니기 힘들 정도로 사람들이 북적인다. 웬만한 가게는 30분 이상 기다려야 가까스로 자리잡을 수 있다. 길 건너 도심상권과 전혀 다른 개성을 지닌 점포들이 모여 서울 안의 또 다른 서울 면모를 보이는 익선동 한옥마을 맛집을 찾아가보자.

◆반기다

/사진=임한별 기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모던 한식 전문점 ‘반기다’는 익선동 한옥마을과 결이 잘 맞는 음식점이다. 반기다를 이끄는 박성윤 오너셰프는 인간문화재 한복려 요리연구가의 궁중음식 전문점 궁연에서 수련한 뒤 싱가포르 창, 신라호텔 라연 등을 거치며 한식숙수로서의 틀을 갖췄다.


박 셰프는 남극 세종기지 대원으로서 극지에서도 통하는 한식을 연구하고 직접 조리해낸 남다른 경력을 쌓았다. 이러한 이력에서 나오는 독창적인 한식은 서울을 찾는 수많은 이방인들까지 매료시킨다. 그는 이를 한식 세계화를 위한 도전으로 여긴다.   


반기다에서 가장 인기 있는 메뉴는 육회 비빔밥. 신선한 국내산 소고기 육회와 건강한 제철 채소, 셰프의 비법소스가 어우러져 완성형 비빔밥이 탄생한다. 또한 양식 조리법과 한국 고유의 식재료가 절묘한 조화를 이룬 살치살 스테이크에는 깻잎페스토와 동서양 모두에게 익숙한 가지, 영양 부추 가니쉬를 곁들여 낸다.

반기다의 여러 메뉴를 고루 즐기고 싶다면 세트메뉴가 좋다. 아담하고 투명한 칵테일잔에 제공하는 식전주 사과 막걸리는 달큰한 향과 적절한 산미로 입맛을 돋군다.

/사진=반기다
전채로 제공되는 돈족편은 6시간 이상 익힌 고기를 부드러운 테린 형태로 썰어 상큼한 유자샐러드와 함께 낸다. 수시로 바뀌는 전채 요리는 제철재료를 활용해 계절마다 다른 즐거움을 전한다.

메인으로 나오는 항정살 화로 스테이크는 스테이크와 쌈 채소를 한 플레이트에 담았다. 육류를 먹을 때 여러 채소를 쌈으로 즐기는 한국 고유의 쌈 문화를 반영한 것이다.

마무리 식사인 해산물 물회 파스타는 깔끔하고 시원한 육수에 부드러운 해산물 숙회와 채소 고명을 올려 한식 정찬의 격을 맞췄다. 이러한 독창적인 요리는 한식으로 중심을 잡고 동서양의 다양한 조리기법을 더해 새로운 미식 경험을 선사한다.


반기다는 외국인들에게 한식을 소개하는 비즈니스 식사에도 잘 어울린다. 원 테이블 형태로 대관이 가능해 독립적인 공간에서 다양한 이벤트나 모임을 갖는 이들에게도 특별한 시간을 선사한다.

메뉴 살치살 스테이크와 깻잎 페스토 2만6000원, 육회 비빔밥 1만5000원
영업시간 (점심)12:00~15:00 (저녁)17:00~22:00 (월)18:00~22:00(예약제) 

◆창화당

/사진=다이어리알
익선동 한옥 마을에서 대기 고객이 가장 많은 만두집. 매장 밖에서 보이는 주방에서는 쉴 새 없이 만두를 빚어낸다. 창화당의 지짐 만두는 바삭함과 쫀득한 식감이 일품이다. 인기메뉴인 숯불 지짐 만두는 양념갈비를 참숯에 구워낸 뒤 잘게 다져 만두소로 사용해 숯불향과 육즙이 넘쳐난다. 떡볶이와 김치볶음밥, 쫄면 등 만두와 곁들여 먹기 좋은 분식메뉴들도 있다. 


모둠 만두 1만원, 떡볶이 7000원 / (점심)11:30~14:30 (저녁)16:00~21:30 (주말)11:30~21:30

◆서울커피

/사진=다이어리알
서울의 80년대 이미지를 모티브로 만든 ‘서울커피’는 한옥집 앞마당에서 제대로 내린 커피와 디저트를 제공한다. 풍성한 크림이 올라간 비엔나커피와 진한 커피향의 플랫화이트가 인기메뉴. 두툼한 버터를 끼워넣은 앙버터식빵과 고소한 콩가루와 티라미수의 촉촉함이 절묘한 조화를 이루는 인절미 티라미수도 서울커피가 자랑하는 메뉴다.

비엔나 커피 5500원, 먹물 앙버터식빵 4500원 / (매일)12:00~22:30

◆이태리총각

/사진=다이어리알
서촌의 이탈리안 레스토랑 이태리총각 2호점. 캐주얼 이탈리안을 주로 낸다. 대표메뉴인 총각피자는 토마토소스, 쇠고기, 모짜렐라치즈, 로메인 등을 토핑해 화덕에서 빠르게 구운 뒤 김밥처럼 말아 먹기 좋게 썰어 낸다. 얇은 도우와 토핑의 조화로 색다른 맛을 선사한다. 편안한 분위기에서 신선한 재료로 만들어내는 요리와 수제 맥주를 즐기기 좋은 레스토랑이다. 


총각피자 1만8000원, 깔죠네 리코타치즈 샐러드 1만6000원 / (점심)11:30~15:00 (저녁)17:00~22:00

☞ 본 기사는 <머니S> 제557호(2018년 9월12~18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