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귀족 과일된 수박, 1통에 2만6000원

기사공유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111년 만의 기록적인 폭염으로 인해 일부 야채와 과일 가격이 급등하고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자료에 따르면 이번달 수박 1통의 평균 소매가격은 2만6042원이다. 이는 지난달보다 57% 오른 것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도 35.5% 높은 수준이다.

참외도 크게 올랐다. 참외 가격은 10개 기준 1만1754원으로 지난달과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각각 26.8%, 15.5% 높다. 야채 중에서는 양배추, 시금치, 배추, 파프리카 등의 상승세가 두드러졌다.

배추 1포기 평균 가격은 5770원으로 전달보다 86.2% 올랐고 양배추 1포기 가격도 6466원으로 한달 전보다 무려 118% 올랐다. 시금치는 1㎏에 1만3011원으로 전달보다 145% 급등하는 등 가장 높은 상승세를 보였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