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건강한 삶을 응원합니다… 항노화 연구기업 ‘이노진’

기사공유
“탈모, 여드름, 아토피 등은 삶의 수준이 높아지면 관심을 갖게 되는 피부질환이에요. 별거 아닌 거 같지만 삶의 질 자체를 떨어뜨릴 수 있죠. 그런 질환으로 고통받는 이들이 보통사람들처럼 평범하게 살 수 있도록 돕고 싶었습니다.”

건강한 삶을 위한 항노화 솔루션 연구기업 ‘㈜이노진’ 이광훈 대표(54)의 말이다.
/ 이노진 이광훈 대표 (제공=카페24)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노진의 시작은 탈모에 대한 연구부터였다. 자체 부설연구소와 제조공장을 보유하고 연구 및 기술 개발, 원료관리, 생산 등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는 곧 샴푸, 헤어팩과 같은 홈케어 제품을 시작으로 의약품, 의료기기, 병원전문제품까지 독자적인 토털케어 솔루션을 개발, 보유하는데 이르렀다.

이노진의 경쟁력은 정확하고 객관적인 정보를 가지고 과학적으로 검증된 성분만 사용한다는 점에있다. 특히 한가지 제품에 유효성분을 7~10가지 정도 사용한다는 설명이다. 거품, 향기 등을 내는 부가적인 성분보다 효과를 볼 수 있는 액티브 성분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제품들의 가격이 다소 고가인 이유도 여기에 있다.

“효과가 입증된 성분을 다수 사용하다 보니 원료비 자체가 많이 들어 단가가 높을 수밖에 없어요. 그 대신 국제모발이식학회에서 탈모치료 효과를 입증 받는 등 효과는 자신합니다. 일부 제품들은 미국 식품의약국(FDA) 일반의약품 부문에 등록이 되기도 했죠.”

주 판매처는 전국 3천여개 전문병원 및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를 이용해 제작한 국문몰 및 영문몰 ‘볼빅’이다. 미국, 중국, 홍콩, 인도, 싱가포르 등 전세계 15여개국에서도 판매된다. 중국, 인도, 스페인 등에서 사용량이 많다.

전문병원 의사들 사이에서는 적극적인 영업없이 제품력에 대한 입소문만으로 자리를 잡았다. 연구차 참석한 미국 모발이식학회에서 자사의 제품으로 임상실험 결과를 발표하는 의사를 만난 재미있는 에피소드도 있다.

해외에서는 특히 교육 진행과 마케팅 노하우 전달로 브랜드가 안정화될 수 있도록 해 호평을 받고 있다. 한국 본사에서 전체 시스템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고 이후 현지에서 제품 및 시스템을 사용하는 의사 등 권위자를 비롯한 실제 사용자를 대상으로 한 2차 교육을 주기적으로 진행한다. 

/ 이노진 홈페이지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탈모에 대한 기본 이론부터 교육해요. 탈모 치료는 한국이 세계적으로 좀 앞서가는 추세거든요. 대부분의 나라에 리딩 업체도 없고 이해도가 부족하기 때문에 올바른 정보 전달이 중요합니다.”

탈모치료에만 국한된 것은 아니다. 피부재생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줄기세포에 대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메디컬인포메틱스' 즉 의료정보학의 융합을 통해 건강한 삶을 위한 항노화 솔루션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다양한 연구기업, 대학 등과 함께 피부질환, 피부재생, 탈모해결 등을 위한 솔루션 개발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올 하반기에는 빅데이터를 이용한 탈모치료경과 예측기기 ‘볼빅에이게이트(BallVic A.Gate)’를 출시합니다. 눈으로 하는 진단에 의존하는 질환들의 경우 진단 결과와 치료법에 따라 결과가 많이 다를 수 있거든요. 객관적 지표를 이용한 진단으로 치료값을 제공하는 기기입니다.”

마지막으로 이대표는 고객들에 대한 당부와 이노진의 계획을 같이 내놨다.

“인프라가 갖춰져 있으니 5년 안에 업계에서 두각을 나타낼 수 있으리라 자신합니다. 특히 R&D 역량 강화를 위해 꾸준히 노력할거구요. 좋은 제품 열심히 만들 테니 고객분들도 자주 제품을 바꾸거나 조급하게 생각하지 말고 꾸준히 관리하시길 부탁드립니다. 특히 탈모를 비롯한 피부질환은 반드시 병원의 진단이 필요한 분야에요. 병원과 제품 사용을 함께 하시면 더욱 만족스러운 효과를 보실 수 있을 겁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