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올리브영과 동행한 '허니마스크' 품절 대란… 얼마나 좋길래?

기사공유
/ 올리브영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CJ올리브네트웍스가 운영하고 있는 국내 대표 헬스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은 온라인몰에서 중소화장품 브랜드 ‘아임프롬’ 상품 4종이 잇따라 품절되며 열흘 새 매출이 4배나 증가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품절된 4종은 대표상품인 ‘허니마스크’를 비롯해 ‘머그워트 에센스’, ‘머그워트 마스크’, ‘볼케이닉 마스크’다. 이는 올리브영이 지난달 27일부터 ‘즐거운 동행 상품전’을 진행하면서 나온 성과다.

특히 아임프롬은 지난해 6월, 올리브영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관한 ‘즐거운 동행’ 품평회를 통해 입점해 명실상부 ‘스타브랜드’로 거듭난 대표적인 사례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아임프롬과 같은 중소브랜드의 약진은 주요 대기업 화장품 중심이던 K뷰티 산업이 점차 자생력을 확보하고 있는 긍정적 신호로 풀이된다”고 밝혔다.

실제로 이런 성과는 즐거운 동행 상품전 전반에서 두드러지고 있다. 올리브영이 행사기간 매출을 중간 집계(27일~9일)한 결과 전 주 같은 기간 대비 무려 150%에 달하는 신장률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 중에서도 하루 동안 기본 할인율에 추가 할인을 더한 ‘오늘의 특가’가 진행된 27일에는 아임프롬을 비롯한 10개 브랜드 상품의 매출이 전주 대비 574%나 늘었고 그 다음날인 28일에도 400%의 신장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나 눈길을 끌었다.

올리브영은 유망 중소기업을 육성하고 우수한 상품을 발굴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다는 취지로 UN이 정한 중소기업의 날인 지난달 27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약 3주간 온라인몰과 오프라인 매장 36곳에서 즐거운 동행 상품전을 펼치고 있다. 이는 아임프롬을 비롯해 ‘셀린저’, ‘아꼬제’ 등 전국 각지의 중소화장품 브랜드 10곳의 114개 상품이 최대 40%까지 할인 판매되는 행사다.

올리브영은 이번 성과에 힘입어 매년 상하반기 한번씩 정기적인 상품전을 진행, 앞으로도 중소기업 상품 판매를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각 중소브랜드의 우수한 상품력과 함께 온라인몰에서 ‘즐거운 동행’ 상품전 실시 배너를 사이트 전면에 노출하고, 주요 포털사이트에 다방면의 광고를 진행한 것도 매출 상승의 한 요인으로 보인다”며 “입점 기회 제공을 통해 판로를 열어주는 ‘판로지원’을 넘어 직접 판매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는 ‘판촉지원’에도 힘을 쏟아 중소 ‘스타브랜드’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