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을 지키는 습관, 비알코리아가 함께합니다

기사공유
지난 5일 던킨 커피포워드 강남스퀘어점에서 비알코리아의 ‘환경을 지키는 습관, 비알코리아가 함께합니다’ 캠페인이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 비알코리아 조상호 대표이사(중앙 좌측), 자원순환사회연대 김미화 이사장(중앙 우측), 던킨도너츠 사업본부장 송정훈 상무(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참가했다.

배스킨라빈스와 던킨도너츠를 운영하는 비알코리아㈜(대표이사 조상호)는 ‘환경의 날’을 기념해 자원 낭비의 심각성을 알리고 재활용의 중요성을 홍보하기 위해 기획됐다. 

비알코리아 임직원들은 ‘해피앱’ 내의 ‘환경사랑 실천 이벤트’에 참여하거나, 현장에서 ‘빨대 사용 줄이기 서약’에 참여한 시민들에게 총 2,000개의 던킨도너츠 머그컵을 선착순으로 나눠줬다.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와 함께 양재천 주변과 인근 거리를 중심으로 쓰레기 수거에 나서며 환경 보호 활동도 진행했다.
비알코리아 조상호 대표는 창립 기념사에서 “행복한 식문화를 선도하는 비알코리아가 환경 보호를 실천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과제”라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전 직원이 환경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직접 실천하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비알코리아는 2009년 환경부와 ‘일회용품 줄이기 자발적 협약’을 맺고 자원 절약 및 일회용품으로 인한 폐기물을 줄이는데 앞장서왔다. 이의 일환으로, 비알코리아는 연구 개발을 통해 빨대가 필요 없는 커피 뚜껑과 종이 빨대를 상용화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환경부와 맺은 자발적 협약에 따라 기존 유색 종이컵을 단색(1도 인쇄)으로 교체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매장에서는 빨대 거치대를 제거하고 요청하는 고객에 한해서만 빨대를 제공하는 등 빨대 사용률을 매년 30%씩 절감한다는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