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예뻐지는 건강식품 시장, 이너뷰티 시장 공략

기사공유
최근 건강식품 업계가 이너뷰티 시장 확대에 나서고 있다. 전 연령층에 걸쳐 ‘건강한 아름다움’을 중시하는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건강식품을 통해 뷰티 고민을 해결하고자 하는 니즈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와 같은 변화에 따라 다이어트, 피부미용, 손톱·모발 강화 등 현대인들의 니즈에 맞는 제품들이 출시되면서 건강식품 시장이 한층 다양화되고 있다. 

◆ 2030 여성들의 선택은 역시 ‘다이어트’! 최근 ‘곤약 워터젤리’ 각광
젊은 여성들에게 가장 각광 받고 있는 이너뷰티 건강식품은 다이어트다. 최근에는 탱글하고 쫄깃한 식감이 우수해 씹는 포만감을 선사해 주는 ‘곤약 워터젤리’가 다이어트 건강식품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 천호엔케어 먹슬림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건강식품 전문기업 천호엔케어의 ‘먹슬림’이 대표적인 예다. 특히 먹슬림은 식약처에서 체지방 감소 기능성을 인증 받은 다이어트 건강기능식품으로, 기존의 곤약 워터젤리들과 차별화됐다. 

주원료인 ‘가르시니아 캄보지아 추출물’은 탄수화물이 지방으로 전환되는 것을 억제해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줄 뿐 아니라, 탄수화물 위주의 식습관을 가진 한국인에게 적합하다. 또한 지방·당류·설탕 등을 사용하지 않아 150g 한 팩에 10Kcal에 불과하며 달콤한 ‘복숭아 맛’과 상큼한 ‘칼라만시 맛’ 총 2종으로 구성돼 기호에 맞게 선택이 가능하다.

◆ 젤리∙앰플 등 편의성 갖춘 ‘피부미용’ 건강식품 인기

이너뷰티 시장의 터줏대감인 피부미용 건강식품도 여전히 인기다. 히아루론산∙태반∙저분자 콜라겐 등으로 원료가 다양화되고 있는 것은 물론, 젤리∙앰플 등 편의성을 앞세운 제형의 제품들이 각광받고 있다.

비타민하우스는 사람의 태반과 가장 유사한 양태반을 주원료로 한 젤리형 이너뷰티 제품인 '태반가득 콜라겐 젤리'를 선보였다. 건강한 피부의 핵심인 양태반에 거부감을 갖는 고객을 위해 라즈베리·블루베리 농축액과 베지주스를 가미해 특유의 향취나 쓴맛을 없애고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도록 했다.

아모레퍼시픽의 이너뷰티 브랜드 바이탈뷰티의 ‘슈퍼콜라겐’은 초저분자 콜라겐 3000mg을 앰플 한 병에 담은 제품이다. 피부 노화를 가속하는 수면 장애를 개선하고 숙면을 도와주는 '유산균 녹차 발표 추출물(GABA)'을 함유한 것이 특징이다.

◆ 손상된 손톱과 모발 강화를 위한 이너뷰티 건강식품도 눈길

또한 잦은 네일아트와 염색, 펌 등으로 인해 손상된 손톱과 모발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이너뷰티 건강식품들도 등장하고 있다.

한국솔가에서 선보인 '솔가 SNH 포뮬러'는 ‘식이유황(MSM)’을 함유해 손톱, 모발 건강에 도움을 준다. ‘유황’은 우리 몸을 구성하는 주요 구성물질로 콜라겐, 케라틴 등의 원료이며 동시에 합성을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비타민하우스의 ‘풍성한 내일’은 콜라겐뿐 아니라 비오틴이 함유되어 있어 피부는 물론 머릿결 등에 좋다. 비오틴은 모발과 손발톱의 주성분인 케라틴 합성에 쓰이는 콜라겐 생성을 돕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