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통영지역 소상공인 경영애로 해법 찾는다

기사공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김흥빈)이 통영지역 소상공인의 경영애로 안정을 위해 소상공인 특별안정자금을 지원하는 등 고용위기지역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해법 찾기에 나섰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김흥빈 이사장은 26일(목) 경남 통영 서호전통시장에서 지역 전통시장 상인 및 소상공인을 만나 최근 고용위기지역으로 선포된 통영지역의 현안문제를 발굴하고 대책을 마련하기 위한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특별경영안정자금 지원 조건 완화를 통한 통영지역 소상공인의 지원확대 및 안정화 유도, 경기 침체지역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 강화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유도 필요성에 대해 깊이 공감하고, 이를 제도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현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는 군산·통영지역의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특별경영안정자금대출을 500억 한도 내에서 시행하고 있다.

전라북도 군산시와 경상남도 통영시 지역 소재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업체당 최고 7천만원까지 지원, 금리우대(기준금리+0.2%p가산), 대출기간은 5년으로 위기지역(군산·통영지역) 기존대출자에 대해서는 1년간 상환유예 및 만기연장지원도 시행하고 있다.

김흥빈 이사장은 “최근의 통영은 조선사들의 잇따른 구조조정으로 관련 사업들이 연쇄 침체됨에 따라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며 “공단은 이 자리를 통해 통영지역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들이 겪는 어려움을 공감·인지하고, 이러한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당국에 적극 전달하여 실효성 있는 지원방안을 통해 지역경제가 빠른 속도로 회복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