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홈쇼핑, 올 봄 환경가전 판매 '올인'

기사공유
롯데홈쇼핑은 오는 15일부터 다이슨·발뮤다 등 소비자 만족도가 높은 프리미엄 가전 판매를 확대한다. /사진=롯데홈쇼핑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롯데홈쇼핑은 오는 15일부터 다이슨·발뮤다 등 소비자 만족도가 높은 프리미엄 가전 판매를 확대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가전 판매 확대 방침은 봄철 황사와 미세먼지로 인해 환경가전에 대한 수요가 증가했기 때문이다.

롯데홈쇼핑이 올해 1월부터 2월까지 청소기·공기청정기·의류건조기 등 환경가전의 판매 실적을 조사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135%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매출 증가는 봄을 앞두고 황사와 미세먼지에 미리 대비하는 고객들로 인한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했다. 이에 롯데홈쇼핑은 본격적인 황사가 시작되는 3월에 관련 상품 편성을 전월 대비 24% 이상 확대하고 다양한 신상품을 론칭하는 것.

오는 15일 오후 9시25분부터 ‘최유라쇼’를 통해 영국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다이슨’의 신형 무선 청소기 ‘싸이클론 V10 앱솔루트 플러스’(100만원대)를 업계 최초로 론칭한다.

‘싸이클론 V10 앱솔루트 플러스’는 ‘디지털 모터 V10’를 탑재해 기존 V8 모델보다 무게는 가볍지만 흡입력이 20% 향상됐으며 일반 모드에서 최대 60분간 청소를 할 수 있다. 또한 모터와 먼지통 등을 직선형으로 배치해 공기 흐름의 효율성을 높였다.

이어 오는 29일에는 신형 공기 청정기 ‘다이슨 퓨어 쿨’을 업계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롯데홈쇼핑은 일본 가전 브랜드 ‘발뮤다’의 ‘에어엔진 공기청정기’(54만9000원)물량을 대량 확보해 약 20일 만인 오는 31일 판매 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해당 제품은 초미세먼지뿐만 아니라 각종 유해물질까지 거를 수 있는 우수한 품질과 세련된 디자인으로 지난 2회 방송진행 결과 주문금액 27억원을 달성하며 연속 매진을 기록했다.

독일 유명 가전 브랜드 ‘블롬베르크’의 의류건조기(110만원대)도 지난해 11월 론칭 후 총 7회 방송 동안 1만4500개 이상이 판매되며 주문금액 147억 원을 기록 중이다. 다음 방송은 오는 22일 오후 9시45분으로 예정됐다.

이외에도 롯데홈쇼핑은 LG전자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오는 18일 하루 동안 공기청정기·의류건조기·스타일러 등의 구매고객 중 추첨을 통해 건조기·TV·냉장고·스타일러·공기청정기로 구성된 혼수 풀패키지(1명), 롯데상품권 100만원(20명)을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정윤상 롯데홈쇼핑 생활부문장은 “매년 극심해 지고 있는 황사와 미세먼지로 인해 공기청정기, 의류건조기 등이 필수가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롯데홈쇼핑은 소비자 만족도가 높은 고성능 가전들을 합리적인 가격대에 발 빠르게 선보이고 상품군도 확대함으로써 고객들의 가치소비를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