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호텔신라, '맛있는 제주만들기' 19호점 '차이나마씸' 재개장

기사공유
호텔신라는 '맛있는 제주만들기' 19호점으로 선정된 서귀포시 보목동 소재의 ‘차이나마씸’이 ▲메뉴 조리법 ▲손님 응대 서비스에 대한 컨설팅과 주방 설비 지원 등을 받고 7일 2017년의 마지막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으로 재개장했다고 밝혔다. 재개장식 후 19호점 '차이나마씸' 박보순 식당주인 부부, 제주도청 오종수 보건위생과장, 서귀포시 오금자 보건소장, JIBS 탁윤태 대표이사, 제주신라호텔 오상훈 총지배인, 제주신라면세점 고낙천 점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호텔신라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호텔신라는 제주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상생 프로젝트 ‘맛있는 제주만들기’ 19호점이 재개장했다고 7일 밝혔다.

호텔신라에 따르면 '맛있는 제주만들기' 19호점으로 선정된 서귀포시 보목동 소재의 ‘차이나마씸’은 ▲메뉴 조리법 ▲손님 응대 서비스에 대한 컨설팅과 주방 설비 지원 등을 받고 올해 마지막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으로 재개장했다.

이날 재개장식에는 제주도청 오종수 보건위생과장, 서귀포시 오금자 보건소장, JIBS 탁윤태 대표이사, 제주신라호텔 오상훈 총지배인, 제주신라면세점 고낙천 점장 등 30여명이 참석해 새롭게 재출발하는 '차이나마씸' 운영자를 축하하고 격려했다.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주인 모임(좋은인연)의 대표이자 제주시에서 중국집을 운영하고 2호점 ‘동동차이나’ 오동환 사장이 재개장식에 참석해 주방에서 조리하는 과정을 일일이 지켜보고 중식 조리비법을 전수해주기도 했다.

'맛있는 제주만들기' 19호점에 선정된 박보순(남, 57세)씨는 중국집 ‘차이나마씸’(15평)을 2015년부터 운영해 왔으나 전문적인 조리 방법을 배워 본 적이 없어 영업에 어려움을 겪었다.

호텔신라는 박씨와의 면담과 주변상권 조사를 통해 19호점만의 차별화된 음식 메뉴를 개발해 노하우를 전수하고 비좁았던 주방 공간을 확대하며 노후화된 시설물을 전면 교체하는 등 식당 환경을 대폭 개선했다.

음식 메뉴는 주변상권 조사에서 선호도가 가장 높았던 ‘해물 짬뽕’, ‘전복짜장’, ‘멘보샤(새우토스트)’ 등 3가지를 새로운 메뉴로 정했다.

‘해물짬뽕’은 제주도에서 즐겨 먹는 고기국수와 돔베고기에서 아이디어를 개발했다. 제주도 7대 향토음식의 하나인 고기국수를 접목해서 해산물과 돼지고기의 맛의 조화를 이끌어 낸 것이 핵심 포인트다.

‘전복짜장’은 짜장의 기본이 되는 춘장을 기름에 한번 볶아 실온에서 일정기간 숙성을 시켜 풍미와 맛을 극대화시켰고 춘장에 된장을 추가해 고소하고 담백한 맛을 가미해 건강성을 높였다. 짜장은 설탕의 단맛보다는 양파의 단맛으로 맛을 내어 자연스런 단맛을 느낄 수 있도록 조리했다.

‘멘보샤’(새우토스트)는 트렌디한 경향을 반영해 개발한 음식이다. 주재료인 새우의 경우 신라호텔만의 전처리 노하우를 접목해서 해동후 생강, 양파즙 등을 이용한 향신체에 마리네이드를 해 비린내를 제거하는 전처리 방법을 전수했다.

한편 2014년 1호점 재개장을 시작으로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며 19호점까지 재개장한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들은 제주도 동서남북에서 보말 등 제주 로컬 식자재를 활용해 각각 특색 있는 메뉴를 운영 중이다. 제주 외 타 지방에서도 지자체과 협업한 사회공헌활동 성공사례로 알려지면서 벤치마킹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박효선 rahs1351@mt.co.kr  | 

안녕하세요. 유통∙재계 담당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