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유통산업의 미래먹거리와 상생발전 방안을 유통산업주간에서

기사공유
유통업계의 미래 발전방향과 상생협력을 모색하기 위한 ‘제5회 유통산업주간’ 행사가 6일 개막식을 갖고 3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유통산업연합회(공동회장 이갑수 한국체인스토어협회장, 김영오 전국상인연합회장) 주최,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유통산업주간 행사는 ‘함께 성장하는 유통산업, 하나되는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한국유통대상’, ‘한국프랜차이즈대상’ 등 시상식과 ‘유통산업 전망세미나’, ‘소비트렌드 전망세미나’ 등 다양한 세미나·포럼 행사가 마련됐다.


6일 상의회관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대·중소 유통업계 기업인 400여명을 비롯하여 이갑수 유통산업연합회 공동회장(이마트 대표이사),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반실장, 김준동 대한상공회의소 상근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갑수 유통산업연합회 공동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유통산업연합회는 그동안 상생협력 사업과 공동 할인행사, 선진유통사례 조사 등 업계 발전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소비심리 회복·경제성장률 상승 전망 등 호재와 북핵위기·가계부채 등 악재가 공존하는 상황 속에서 유통산업연합회가 유기적인 협력과 상생으로 유통산업 발전을 이끌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통산업주간 기간 중에는 다양한 세미나와 포럼도 개최된다. 6일 ‘2018 유통산업 전망세미나’를 필두로 7일 ‘2018 소비트렌드 전망세미나’, ‘2018 프랜차이즈 전망세미나’, 8일 ‘중소유통업 경쟁력 강화방안 세미나’, ‘유통산업의 4차 산업혁명 기술 활용전략 포럼’ 등이 이어진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