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CJ오쇼핑, 영업익 304억… 전년비 12.4%↑

기사공유
/제공=CJ오쇼핑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CJ오쇼핑은 올 3분기 영업이익이 12.4% 증가한 304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취급고는 전년 동기대비 15.1% 증가한 8897억원으로 집계됐다.

취급고는 TV상품 판매 증가와 T커머스 성장이 견인했다. TV 상품 부문은 계절가전 및 반복구매율이 높은 이미용품, 식품부문을 중심으로 한 상품 포트폴리오 재구성 및 렌털 상품 등의 확대 운영과 멀티 상품화 전략을 통한 타채널 판매 증대의 결과로 전년 동기 대비 19.7%의 성장을 기록했다. T커머스의 경우 상대적으로 기존 홈쇼핑 채널 대비 다양한 상품 구성으로 3분기 취급고는 전년비 105% 증가한 588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8분기 연속 전년 비 증가했다. 영업이익의 증가는 패션, 식품 등 단독상품 판매를 통한 이익 증대와 함께 판매관리비의 효율적 운영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당기순이익은 지난해 해외 법인 주식 손상차손에 대한 기저효과로 221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222.4% 대폭 증가했다. 매출액은 2590억원으로 2분기에 이어 업계 최고 수준을 이어갔다.

해외사업은 ‘선택과 집중’이라는 원칙 아래 그동안 진행한 사업구조 개편 효과가 가시화되고 있다. 해외 부문 순이익은 143억원 적자에서 132억원 흑자로 전환했다. 이에 따라 해외 지분법 영업손익 또한 지난해 동기 대비 37억원 적자에서 12억원 흑자 전환했다. 말레이시아 법인의 경우 전년동기 대비 60%의 취급고 성장을 기록했으며 멕시코 19%, 태국과 베트남 역시 각각 17%의 취급고 성장을 나타냈다.

정명찬 CJ오쇼핑 경영지원담당은 “3분기는 TV상품이 성장을 견인하며 외형과 수익이 모두 두자릿수 성장을 보였다”며 “성수기를 맞은 패션 및 계절상품의 판매를 강화하는 등 차별적 상품 경쟁력으로 4분기에도 성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박효선 rahs1351@mt.co.kr  | 

안녕하세요. 유통∙재계 담당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