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본죽·본사랑, “부모 손 놓친 아이들을 함께 지켜요”

기사공유
프랜차이즈 건강 죽 전문점 '본죽'과 본아이에프의 사회공헌단체 (사)본사랑이 부모 잃은 지구촌 어린이를 돕기 위한 ‘제8회 행복나눔 바자회’를 지난달 31일, 종로구 본사앞에서 개최했다.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본아이에프 본사 앞에서 열린 ‘제 8회 행복나눔 바자회’에 본아이에프 임직원을 비롯한 본사랑 직원, 가맹점주들로 구성된 본사모 회원 협력사 직원 등 약 240명의 관계자가 참여했다. 

▲ 제공=본죽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행복나눔 바자회’는 본죽 임직원과 가맹점, 협력사, 고객이 모두 함께 참여하는 기부 축제의 장으로 기부 문화 확산을 위해 2010년 시작한 이후 올해로 8회째를 맞았다. 

이날 바자회에서는 협력사와 임직원들이 기부한 다양한 생활용품들을 판매한 것은 물론, 음식 먹거리존을 운영하며 잡곡, 장류, 반찬류 등 품질 좋은 식품들도 저렴한 가격에 제공했다. 특히 이번 바자회 수익금은 방글라데시에 설립한 ‘본 암박고아원’의 운영비로 사용되며, 향후 저개발 국가에 고아원 설립을 확대해 나가는 데 활용될 예정이다.

본죽·본사랑은 지난해 바자회를 통해 발생한 기부금으로 부모 없이 기본적인 생활 조차 누리지 못하는 어린이들을 위해 방글라데시에 ‘본 암박고아원’을 설립했다. ‘본 암박고아원’은 바자회에서 모금된 기부금으로 따뜻한 식사와 간식, 세탁기, 학용품, 옷 등을 후원하며 방글라데시 아이들의 건강한 생활을 지원하고 있다. 

▲ 제공=본죽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본아이에프 이진영 경영지원실장은 “그 동안 바자회를 통해 소아암 아동과 희귀질환 아동의 치료기금을 지원해 온 본죽, 본사랑이 지난해 본 암박고아원을 설립해 어려운 환경의 지구촌 어린이를 지원하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라며 “협력사와 고객 모두가 함께 기쁜 마음으로 참여한 행복나눔 바자회가 저개발 국가의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