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인포그래픽] 체감 은퇴연령 평균 50.2세, 희망연령과 '10년차'

기사공유
/그래픽=김영찬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직장인들의 체감은퇴연령은 50.2세로, 실제 정년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탈 잡코리아가 직장인 781명을 대상으로 최근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희망은퇴연령은 평균 61.1세로 나타났다. 그러나 체감은퇴연령은 50.2세로, 직장인들이 빠른 은퇴에 대한 압박감을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성별로 보면 남성의 경우 희망은퇴연령은 62.9세, 체감은퇴연령은 51.6세로 각각 나타났다. 여성의 경우 희망은퇴연령은 58.2세, 체감은퇴연령은 47.9세였다.

체감은퇴연령은 기타 전문직에서 52.4세로 가장 높았다. 이어 생산·기술직 52.3세, 재무·회계직 51.2세, 총무·인사직 50.8세 순으로 나타났다.

체감은퇴연령이 가장 낮은 직무는 46.7세라고 응답한 디자인 직무였다. 이어 기획 47.8세, 홍보·마케팅 48.7세, 정보통신 49.0세, 서비스 49.6세 순으로 조사됐다.

‘정년까지 일하기 위한 조건(복수응답)’으로는 지속적인 자기계발을 꼽은 이들이 전체의 58.6%로 가장 많았다. 꾸준한 업무성과를 꼽은 이들이 30.9%, 끊임없는 실무투입이라는 응답이 30.0%로 뒤를 이었다.
장영락 ped19@mt.co.kr  |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