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색있는 술집 주점 포차… 창업시장에서 주목받는 이유

기사공유
소비자들이 즐겨찾는 곳, 저녁에 많이 모이는 곳..그 나름대로 이유가 있다. 
한 눈에 딱 보이는 외관, 술 마시기 좋은 분위기, 그리고 무엇보다 중요한 맛 등..

주점창업 분야에 초보창업자들이 안정적인 수익을 위해 만들어진 프랜차이즈 본부를 찾기 마련이다. 주점창업은 오랜경험과 노하우만이 성공창업으로 지원을 해줄수 있다.

SY프랜차이즈에서 선보이고 있는 세계맥주 수제맥주 전문점 ‘엘리팝’은 다양한 맥주와 함께 다양한 맛의 요리안주를 자랑하고 있다.


‘엘리팝’은 유럽 노천 카페를 연상시키는 트렌디한 인테리어와 호텔 급의 고급 요리를 선보이면서 20-30대 여성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카페형 요리맥주전문점이다.

소비자의 고객 트랜드를 유지하기 위해 맥주전문점 ‘엘리팝’은 매년 2회 본사 R&D연구개발부서에서 정기적으로 신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고객 트렌드와 소비동향, 계절적 요인을 면밀히 분석한다. 또한 ‘엘리팝’은 tv와 라디오 등 적극적인 각종 매체의 광고를 진행하고 있다.

리치푸드에서 운영하고 있는 ‘뉴욕야시장’은 스몰 플레이트의 메뉴로 퀄리티를 높였다.
가성비가 뚜렷하고 다양한 메뉴 구성으로 창업 트랜드에 추천받고 있는 퓨전주점이다.
▲ 뉴욕야시장이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에서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강동완기자)

뉴욕야시장의 장점으로 다양한 연령대를 소화 할 수 있는 메뉴와 시간에 관계없이 즐길수 있따는 장점이 있다.

뉴욕야시장 창업비용은 상권과 지역별로 상이하지만, 비교적 타브랜드에 비해 평수대비 저렴한 가격으로 가능하다.

편의점포차란 기존의 편의점에 포장마차의 기능을 합친 신개념의 공간으로 다양한 브랜드가 주목받고 있다.

편의점 포차 창업은 ‘공동음주구역’은 기본적으로 편의점이기 때문에 편의점포차 주류의 가격은 일반포차의 반값으로 충분한 가격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 인건비 1만원시대 저인건비 고효율성을 높인 편의점 포차 '공동음주구역' (사진=강동완기자)

이 브랜드의 경쟁력은 저성장시대에 걸맞는 ‘가성비’에서 나온다. 1900원에 소주 또는 막걸리 한병을 마실 수 있다. 생맥주(330㏄) 한잔도 1900원이다.

안주류 대부분은 매장에 설치해놓은 조리기구에서 바로 데워먹을 수 있는 냉장·냉동식품들이다. 훈제 치킨, 오돌뼈, 낙지무침, 만두, 족발, 편육, 삼겹살 같은 요리 안주를 비롯, 마른 안주와 과자류 등 150여 가지가 매대에 가득차 있다.

소비자들이 자기 입맛에 맞게 조리를 할 수 있도록 각종 양념과 조리기구가 매장안에 갖춰져 있다. 전골냄비에 오뎅을 넣은 뒤 고춧가루와 파를 듬뿍 넣을 수도 있고, 계란 후라이도 해먹을 수 있다.

편의점포차 창업은 청년, 주부, 퇴직자 가릴 것 없이 모두에게 인기있는 아이템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