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피부샵창업 '파코메리 뷰티스테이' 부설 평생교육원, 뷰티전문가 교육수료후 창업가능해

기사공유
파코메리는 한국을 대표하는 IBFC (Inner Beauty Franchise Company) 회사를 지향하며, 이를 통한 새로운 화장품 전문점인 뷰티스테이 시스템을 창안하여 보급하고 있다.

뷰티스테이는 프랜차이즈 형태의 가맹점브랜드로 현재 국내 42개점의 'BeautyStay' 가 영업을 하고 있다. 중국과 일본 등 해외 시장으로도 사세를 확장하고 있다.

또  온라인 판매를 통해 프리미엄 고기능성 화장품 라인을 런칭하여 오픈 마켓에도 새로이 진출하여 온오프라인 시장으로 확장되고 있다.


파코메리 뷰티스테이를 착안한 박형미 회장은 달라지는 뷰티트렌드에 발맞춰 뷰티스테이를 새롭게 론칭한 것으로 뷰티스테이는 파코메리가 야심차게 준비한 명품 이너뷰티 프랜차이즈라고 강조했다.

전문가 상담서비스와 진단, 스킨-두피케어, 홈케어 피부마사지기, 이너뷰티 제품을 구비하고 고객에게 전문적인 뷰티케어 솔루션을 제공하는 획기적인 방식의 가맹사업이다. 특히 가맹점주가 고수익을 올릴 수 있는 수익구조로 설계돼 행복한 상생경영의 모델이다.

“뷰티트렌드도 점점 멀티화되는 추세예요. 화장품가게에 들어가서 제품을 구매하고 끝나는 게 아니라 고객 맞춤형 케어서비스까지 받는다면 고객 만족도는 높아질 수밖에 없죠. 뷰티스테이를 단순 프랜차이즈업체로 보시면 안돼요. 우선 뷰티스테이 창업을 계획하면 먼저 파코메리와 계약을 맺은 뒤 부설 평생교육원의 뷰티전문가 교육을 수료하게 됩니다. 전문가 교육을 이수하기 때문에 그만큼 리스크가 낮아지는 구조죠.”

뷰티스테이의 또 다른 강점은 ▲숍인숍(뷰티스테이+네일숍/ 뷰티스테이+헤어숍/ 뷰티스테이+피트니스)이 가능한 점 ▲점포개설비가 8000만원대로 투자금액이 부담스럽지 않은 점 ▲노동강도가 적은 점 ▲시대 트렌드에 민감하지 않은 지속성사업이라는 점 등이 꼽힌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