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여름철 대비, 수제맥주 제조업체 특별 위생 점검 실시

기사공유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손문기)는 최근 젊은층을 중심으로 인기가 증가하고 있는 수제맥주의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수제맥주 제조업체 65곳을 대상으로 6월 5일부터 23일까지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수제맥주는 크래프트 비어, 하우스맥주로 불리며 소규모 양조업체 등이 만드는 맥주로 과일향과 홉의 쓴맛 등 독특한 풍미가 있는 것이 특징이다.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이번 점검은 맥주 소비량이 증가하는 여름철을 맞이하여 음식점 내에서 맥주를 직접 만들어 판매하는 소규모 주류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수제맥주에 대한 식품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진행된다.

주요 점검 내용은 ▲원료 및 제품 관리 ▲제조시설의 위생상태 ▲보관기준 준수여부 ▲서류관리(원료수불부, 생산일지 작성 등) ▲영업장 및 종사자 위생관리 등이다.

또한 온도가 높은 여름철에 맥주 품질이 저하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주요 공정별 온도관리와 제조기계‧기구에 대한 세척, 소독요령 등 맞춤형 현장교육도 함께 실시한다.

앞서 수제맥주 제조업체 65곳의 종사자를 대상으로 안전한 수제맥주 제조를 위한 특별 교육을 5월 30일 통계교육원(대전광역시 서구 소재)에서 실시하였으며, 안전관리 매뉴얼을 제작하여 배포하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