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흥국에프엔비, 통합브랜드 '수가' 론칭… 고로쇠물 출시

기사공유

@머니위크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비가열 프리미엄 식음료 전문 기업 흥국에프엔비가 자체 브랜드 ‘수가(粹可. SUGA)’를 론칭했다. 수가 브랜드를 통해 첫 선을 보일 제품은 클렌즈 주스인 ‘클렌즈미’ 3종과 국내산 고로쇠 수액 100% ‘나무가주는선물 고로쇠물’이다.


수가는 순수할 수(粹)와 옳을 가(可)가 합해 져 ‘순수함이 옳다’는 의미의 브랜드 명으로, 자연이 주는 순수한 맛과 영양을 담은 건강한 식음료 제품을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수가 ‘클렌즈미’는 헐리우드 스타들이 건강과 몸매 관리를 위해 애용하면서 유명세를 타기 시작한 클렌즈주스를 보다 맛있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다. 다양한 과일과 채소를 그대로 착즙해 만드는 클렌즈주스는 인스턴트 식품, 불균형한 식습관, 피로, 스트레스 등에 의해 산성화 된 몸을 중화 시켜 주며, 체내 독소를 배출시키는 디톡스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 져 있다.


수가 클렌즈미는 물 한 방울 섞지 않고 100% 과일과 채소만을 담은 신선한 냉장주스다. 농축액을 환원하지 않고 당류 및 첨가물 없이 과일∙채소만을 착즙해 만들었으며, 특히 살균을 위해 열을 가하지 않고 초고압처리(HPP) 기술을 이용해 집에서 갓 짜 낸 것처럼 신선하고 영양이 그대로 살아 있는 클렌즈주스를 완성했다.

제품은 ‘클렌즈미 그린라이트’, ‘클렌즈미 퍼플스파크’, ‘클렌즈미 오렌지드림’ 3종으로 출시됐다. 특히 제7의 영양소로 불리는 식물영양소 파이토케미컬이 풍부하게 들어 있는 화려하고 짙은 색의 과일과 채소를 다양하게 활용했다. 그린라이트는 케일과 신선초, 퍼플스파크는 비트와 당근, 오렌지드림은 오렌지와 당근을 주원료로 해 각 색깔 별로 들어 있는 파이토케미컬의 효능을 극대화 했다. 여기에 사과, 파인애플, 레몬 등을 함께 넣어 보다 맛있고 편안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했다. 제품은 종류별로 195ml의 소용량과 435ml 대용량 두 가지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각 3600원, 7900원이다.

수가 ‘나무가주는선물 고로쇠물’은 다른 첨가물 없이 100% 국내산 고로쇠 수액만을 담은 순수 고로쇠물이다. 고로쇠 수액은 일반 생수와 비교해 칼슘은 약 40배, 마그네슘은 약 30배 가량 함유하고 있으며, 이 밖에 포도당, 비타민C와 각종 미네랄이 풍부하게 들어 있다. 특히 뼈에 이로운 물이라는 뜻의 ‘골리수’에서 유래된 것처럼 뼈 건강에 도움이 되며, 위와 간 건강, 피로회복과 숙취해소 등에도 효능이 있어 성인 남성들에게도 좋다.

수가 고로쇠물은 청정한 환경에서 대지의 영양분을 가득 머금고 자란 고로쇠 나무의 수액을 초겨울부터 이른 봄까지 가장 달콤하고 영양분이 풍부한 시기에 채취해서 담았다. 매년 이 시기에만 수액을 채취하기 때문에 제품도 한정된 수량만 생산이 가능하다. 제품은 비가열 초고압처리(HPP) 공정을 거쳐, 신선함과 영양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유통기한은 28일(냉장)까지로 늘렸다. 무엇보다 시중에서 쉽게 구하기 힘든 고로쇠물을 편리하게 구입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 중 하나다. 제품은 430ml 용량에 2700원이다. 

김진욱 lion@mt.co.kr  | 

'처음처럼'을 되뇌는 경험주의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