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캔커피 따는 남자, 캡슐커피 내려마시는 여자

기사공유

남성은 캔커피를 선호하는 반면 여성은 분쇄된 원두를 넣어 밀봉한 캡슐커피를 많이 마시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가 11일 발표한 ‘2015 소비자행태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여성은 캡슐커피를 남성은 캔커피를 선호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5~7월 전국 만 13세 이상 64세 이상 남녀 5000명을 대상, 개별면접조사로 이뤄졌다. 

성별에 따른 커피 종류별 음용비율을 보면 캔커피의 경우 남성이 59%, 여성이 41%로 남성이 18%포인트 높았다. 반면 캡슐커피는 남성이 42%, 여성이 58%로 여성이 16%포인트 더 선호도가 높았다. 스타벅스 등 커피 전문점도 남성은 46%, 여성 54%로 여성이 더 높았다.

코바코는 남성보다 여성이 커피의 맛과 향 등에서 기호를 더 까다롭게 따지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어디서나 가볍게 마실 수 있는 일회용 인스턴트 믹스커피 음용 비율은 남성이 49%, 여성이 51%로 비슷했다.

커피 종류와 상관없이 소비자들은 커피를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소는 맛과 향으로 나타났다. 인스턴트 커피는 맛과 향이 중요하다고 답한 비율이 62%로 집계돼 캔커피(54%), 캡슐커피(43%), 커피전문점 커피(36%) 가운데 가장 높았다.

@머니위크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