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공차, 세 번째 공항 입점 '인천공항 에어사이드점' 오픈

기사공유


차 전문 프랜차이즈 공차코리아가 인천국제공항 탑승동 3층에 인천공항 에어사이드점을 정식 오픈했다. 이로써 인천국제공항 내의 3번째 공차 매장을 만날 수 있게 됐다.

공차 인천공항 에어사이드점은 29.9㎡ 규모로 인천국제공항 3층 탑승동 FB-P5-29구역에 위치해있다. 약 10평 규모의 테이크아웃 전용매장으로 비행기 탑승 대기자 및 공항 면세점 이용 고객들의 접근성과 편리성을 한층 강화했다.

공차는 타피오카, 코코넛, 알로에 등 다양한 펄 토핑을 추가해 한 끼 식사 대용식으로도 섭취할 수 있는 포만감 높은 음료들을 대거 선보이고 있다.

또한 당도 및 얼음 등을 취향에 따라 맞춤 선택할 수 있어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국내외 여행객이라면 누구나 자신의 입맛에 맞는 음료 주문이 가능하다. 지난 6월 오픈한 인천공항 랜드사이드점과 동일하게 사이드메뉴 10종도 함께 선보인다.

사이드메뉴 10종은 에그, 레어크림치즈, 호두, 가나슈, 코코넛 등 타르트류 5종과 그릴드 치킨 및 햄&치즈 칠리샌드위치 2종, 크로크무슈, 베이컨치즈 및 칠리치킨 고로케파이 2종으로 구성됐다.

이미 두 차례의 인천공항 내 입점을 성공시킨 공차는 기존 인천국제공항점과 랜드사이드점을 운영하며 차별화된 메뉴와 서비스로 지속적인 성장세를 기록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개인별 맞춤 음료를 제공하는 커스터마이징 주문 시스템과 펄 토핑을 추가하는 제조방식이 가벼운 한 끼 식사를 선호하는 국내외 여행객들의 다양한 니즈에 부합하고, 공차 브랜드에 친숙한 중국인 관광객들의 증가로 요우커 발길이 대거 몰린 점 등이 공항점 성공에 주효했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강동완 adevent@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