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즈 등갈비, 치즈 닭갈비··· 뜨는 외식메뉴로 ‘홈 미식가’ 를 사로잡아야

기사공유
식품·유통업계가 지난해부터 외식업계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치즈 등갈비’, ‘치즈 닭갈비’ 등의 외식 메뉴를 집에서 손쉽게 재현할 수 있는 상품을 선보이며 ‘홈 미식가’ 공략에 나섰다.

양념이 된 등갈비나 닭갈비에 부드러운 치즈를 듬뿍 올려 만든 ‘치즈등갈비’와 ‘치즈닭갈비’는 유명 맛집 등에서 선보이자마자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외식 인기 메뉴로 등극했다.

이 같은 열풍은 식품·유통업계로 퍼져 집에서도 외식 메뉴의 맛을 그대로 즐기고자 하는 미식가들을 사로잡기 위한 제품 출시로 이어졌다.

<오늘 뭐먹지>, <삼시세끼>, <냉장고를 부탁해> 등 최근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는 요리 프로그램이 선보이는 가정식 레시피 열풍에도 힘입어 차별화된 제품으로 ‘홈 미식가’를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 백미는 단연 치즈! 쭉쭉 늘어나는 피자치즈 수요 증가
치즈 등갈비나 치즈 닭갈비를 제대로 즐기기 위한 핵심은 단연 ‘치즈’에 있다. 무엇보다 쭉쭉 늘어나는 성질이 뛰어난 피자치즈를 활용하면 맛집의 요리를 그대로 재현하는 데 손색이 없다.

매일유업의 치즈 전문 브랜드 상하치즈가 선보인 피자치즈 2종 ‘모짜렐라 피자치즈’와 ‘피자치즈 골든믹스’는 요리에 듬뿍 올리면 쭉쭉 늘어나는 쫄깃한 식감이 뛰어나 치즈 등갈비와 치즈 닭갈비 요리에 제격이다.

숙성시키지 않은 생치즈로 만들어, 부드럽고 고소한 우유의 맛과 향이 매콤한 맛과 환상적인 조화를 이룬다.

특히 ‘피자치즈 골든믹스’는 쭉쭉 늘어나는 모짜렐라 치즈와 고소한 고다 치즈, 진한 향의 체다 치즈가 황급 배합돼 있어 음식에 녹였을 때 더욱 깊고 진한 풍미를 느낄 수 있다. 두 제품 모두 낱개 포장으로 위생적이며, 간편하게 이용과 보관이 가능하다.

◇  양념까지 한 번에! 집에서 쉽게 조리하는 간편식 출시 봇물
닭고기 전문 기업 ㈜하림이 최근 선보인 ‘하림 매실숙성 토종닭 순살닭갈비’는 집에서도 손쉽게 닭갈비 본연의 맛을 재현할 수 있는 제품이다.

뼈를 발라낸 토종닭을 국내산 매실액으로 숙성해 부드러운 육질과 감칠맛을 살리고, 매콤한 닭갈비 양념에 재운 상태로 출시됐다. ‘하림 매실숙성 토종닭 순살닭갈비’에 피자치즈를 듬뿍 얹어 조리하면 유명 맛집에서 맛볼 수 있던 ‘치즈 닭갈비’를 집에서도 쉽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롯데마트는 지난달부터 대형마트 최초로 전점에서 등갈비와 피자 치즈로 구성된 ‘치즈 등갈비’를 상품화해 선보이고 있다. 기존 시중에 판매되던 매운 맛의 치즈 등갈비 외에도 달콤한 맛까지 추가로 출시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즉석 조리 형태로 구성해 전자레인지나 오븐으로 간편하게 조리가 가능하다. 롯데마트 측은 차별화된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 수요를 충족시키는 동시에 시중 인기 메뉴를 집에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이번 ‘치즈 등갈비’ 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