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계절밥상 일산점, ‘계절부엌’, ‘계절상회’ 등 새로운 공간으로

기사공유
산지 제철 식재료로 만든 건강한 밥상과 농가상생 콘셉트를 내재화 한 '계절밥상'이 최근 2개 매장을 추가 오픈했다. 기존 매장과 달리 고객이 직접 요리를 체험하는 ‘계절부엌’, 어린이를 위한 채소모양의 미끄럼틀 등을 갖춰 눈길을 끈다.

'계절밥상 일산점’은 지난 17일에 새롭게 문을 열었다. 지하철 3호선 정발산역 부근에 오픈하는 일산점은 기존 매장 중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며 고객의 편의를 위한 시설을 대폭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영 유아를 동반하는 고객들을 위해 매장 내 더욱 넓어진 수유실을 마련하고, 어린이 고객들을 위한 채소 미끄럼틀, 편백나무 칩 풀장 등 놀 거리를 보유한 놀이방 시설 또한 강화했다.

일산점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고객 참여 공간 ‘계절부엌’도 눈에 띄는 점이다. ‘계절부엌’은 계절밥상의 제철 신메뉴 출시 전 고객들이 메뉴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매장 내 별도 공간이다.

매회 10 여명의 고객들을 대상으로 월 2회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브랜드 론칭 초기부터 계절밥상과 함께 해온 권영미 한국벤처농업대학 사무국장과 계절밥상 셰프들이 강사로 나설 예정이다.

또한, 계절밥상 일산점은 연령층 별로 선호할 만한 메뉴들을 고루 갖춰 다양한 연령대의 입맛을 만족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어린이 고객 입맛에 맞춘 메뉴로는 부드럽게 요리한 ‘단호박 타락 푸딩’을 준비했으며, 매장에서 직접 반죽 후 튀겨내 추억의 간식코너에서 제공하는 ‘못난이 꽈배기’는 5060세대부터 복고 열풍에 열광하는 3040세대까지 사로잡아 계절밥상의 복고풍 디저트의 인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이 외에도 군고구마, 호떡, 옛날과자 등 계절밥상 인기 주전부리와 차茶 3종 등을 판매하는 테이크아웃 코너 ‘계절상회’도 자리한다.

또 평촌 롯데점 안양 범계역 롯데백화점 지하1층에 ‘계절밥상 평촌 롯데점’은 27일에 오픈한다.

계절밥상 관계자는 "이달 오픈하는 일산점과 평촌 롯데점 두 개 매장에 기존 매장에는 없는 새로운 메뉴와 코너를 추가로 선보인다"고 설명했다. 따뜻한 국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탕 코너에는 양평산 둥글레차를 넣고 끓여 더욱 고소하고 건강한 ‘누룽지탕’을 솥에 직접 끓여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CJ푸드빌의 면 전문점 ‘제일제면소 코너’를 그대로 구현해 제일제면소의 인기 메뉴인 ‘잔치소면’과 ‘비빔국수’ 등도 즐길 수 있게 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